본문 바로가기

개인 뮤직룸

그때 그 아인

 

“내 인생은 좀… 써. 너무 씁쓸해. 그냥… 

조금만 더… 쓰린 밤이… 내 삶이… 

달달했으면 했어.”

 

 


youtu.be/qho6wWlsANw

 

김필 - 그때 그 아인 [이태원 클라쓰 OST Part.6 

 

 

길었던 하루 그림잔
아직도 아픔을 서성일까
말없이 기다려 보면
쓰러질 듯 내게 와 안기는데
마음에 얹힌 슬픈 기억은
쏟아낸 눈물로는 지울 수 없어
어디서부터 지워야 할까
허탈한 웃음만이
가슴에 박힌 선명한 기억
나를 비웃듯 스쳐 가는 얼굴들
잡힐 듯 멀리 손을 뻗으면
달아나듯 조각난 나의 꿈들만
두 갈래 길을 만난 듯
멍하니 한참을 바라보다
무언가 나를 이끌던
목소리에 한참을 돌아보면
지나온 모든 순간은 어린
슬픔만 간직한 채 커버렸구나
혼자서 잠들었을 그 밤도
아픔을 간직한 채
시간은 벌써 나를 키우고
세상 앞으로 이젠 나가 보라고
어제의 나는 내게 묻겠지
웃을 만큼 행복해진 것 같냐고
아직 허기진 소망이
가득 메워질 때까지
시간은 벌써 나를 키우고
세상 앞으로 이젠 나가 보라고
어제의 나는 내게 묻겠지
웃을 만큼 행복해진 것 같냐고
아주 먼 훗날 그때 그 아인
꿈꿔왔던 모든 걸 가진 거냐고.

 

 

'개인 뮤직룸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그때 그 아인  (0) 2020.08.03
나나랜드, It's My Life  (0) 2019.10.09
그때는 왜 몰랐을까  (0) 2019.10.03
볼빨간 갱년기  (0) 2019.09.11